로고

서천군 ‘농공단지 노후시설 정비사업’으로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

원충만 수도권취재본부장 | 기사입력 2021/07/22 [10:40]

서천군 ‘농공단지 노후시설 정비사업’으로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

원충만 수도권취재본부장 | 입력 : 2021/07/22 [10:40]


[JM저널=원충만 수도권취재본부장] 서천군은 총 8억 7천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농공단지 노후시설 정비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노후시설 정비사업은 코로나로 인한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농공단지 입주기업의 경영활동 효율성을 증대하고 안전사고 저감, 근로자 생산성 제고 등 기업 환경에 활력을 불어 넣기 위해서 추진되었다.

우선 장항농공단지 내 가로등 45개소를 LED조명으로 교체하고 노후보도블럭 철거 및 아스콘 포장 공사를 마무리하여 농공단지의 어두운 이미지개선과 에너지효율 증대에 기여했다.

또한 종천농공단지에 가로수 85개소 전정작업, 노후경계석 교체와 도로 보수(L=350m) 등을 완료 하였으며 근로자 복지를 위한 농공단지 근로자 생활복지관 건립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농공단지 관계자는 “준공된 지 30년이 넘어 기반시설이 많이 노후 되어 시설 개선이 필요했는데 이번 정비로 원활한 기업 활동에 도움이 되고 있으며, 깨끗하게 개선된 주변 환경 덕분에 직원들도 기분 좋게 출근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노박래 서천군수는 “서천군의 일자리 창출과 경제를 살리기 위해서는 농공단지 활성화가 선행되어야 한다”며 “앞으로도 노후 농공단지의 이미지 개선 및 기업불편 사항에 적극적으로 대응하는 등 효율적인 농공단지 운영을 위한 행·재정적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천군에는 장항원수농공단지를 비롯해 총 4개의 농공단지에 78개 기업이 입주해 활발히 가동 중에 있다.
기자 꼬리표가 맘에 들어 다시 '코리아 저널리스트'로 복귀...,당분간 독자들에게 약속!
JM저널의 상황적 기회를 살려 펜에 힘 주겠다는 야심찬 날개짓을 지켜봐 달라고...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