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강진문화관광재단, 중앙지 기자 및 여행작가 초청 팸투어 진행

강진 문화관광자원에 스토리텔링을 더하다

김동운 기자 | 기사입력 2021/07/15 [11:55]

강진문화관광재단, 중앙지 기자 및 여행작가 초청 팸투어 진행

강진 문화관광자원에 스토리텔링을 더하다

김동운 기자 | 입력 : 2021/07/15 [11:55]


[JM저널=김동운 기자] 강진군문화관광재단은 지난 8일부터 9일까지 1박 2일 일정으로 중앙지 기자 및 여행작가 9명을 초청해 팸투어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동아일보, 아주경제, KTX 매거진, 여행스케치, 트래비, sns인플루언서 등 다양한 매스미디어 소속 기자들과 여행작가들이 참여했다.

이번 팸투어는 강진 주요 관광지를 돌며 스토리텔링 방식으로 진행해 강진의 문화관광자원의 가치를 높이고 소규모 가족단위 여행객을 위한 관광지와 프로그램 홍보를 목적으로 일정을 계획했다.

첫날은 다산 정약용 선생이 강진으로 유배와 처음 맛 본 아욱국을 먹으며 시작됐다. 이후 다산의 이야기와 함께 다산초당, 백련사를 둘러 본 뒤 고려청자의 산실인 고려청자박물관 청자조각체험, 그리고 전통 민화 전시와 체험이 가능한 한국민화뮤지엄을 방문했다. 이어 남해안 하구의 최대 생물 다양성이 숨 쉬는 강진만 생태공원 탐방을 끝으로 첫날 일정을 마무리했다.

이튿날은 죽도를 탐방하고 성전면으로 이동해 다산과 이한영의 이야기가 담긴 백운옥판차 시음과 백운동원림 산책을 즐겼다. 마지막으로 병영불고기거리에서 먹거리를 체험하고 병영성 둘러보는 것을 끝으로 이틀간의 팸투어 일정을 종료했다.

팸투어 참가자들은 “이번 팸투어는 다산초당, 병영성 등 강진의 풍부한 역사문화 관광지에 스토리를 더하니 즐기고 끝나는 관광이 아닌 유익한 시간을 가질 수 있었다”며 “많은 사람들이 강진을 찾을 수 있도록 홍보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바다 대표이사는 “풍부한 스토리텔링으로 구성한 팸투어로 코로나19 영향으로 변하고 있는 관광 패러다임에 대응하고 강진군의 관광 활성화를 위한 방안과 적극적으로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