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창원시, ‘2021년 창원맛집’ 64개소 선정

창원맛집 10년 유지업소 18개소에 인센티브 제공

박정애 기자 | 기사입력 2021/07/14 [14:44]

창원시, ‘2021년 창원맛집’ 64개소 선정

창원맛집 10년 유지업소 18개소에 인센티브 제공

박정애 기자 | 입력 : 2021/07/14 [14:44]


[JM저널=박정애 기자] 창원시는 14일 창원맛집 선정위원회를 개최해 ‘2021년도 창원맛집’으로 64개소를 최종 선정했다.

창원맛집 현장평가는 지난 6월 14일부터 6월 29일까지 16일간 공무원, 맛집선정위원 및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11명이 2020년 선정된 기존맛집 76개소를 현장 방문해 개인‧주방‧시설 등 위생분야, 친절응대‧운영관리 등 서비스분야, 식문화개선실천 및 편의시설 등 16개 항목을 평가했다.

이번 창원맛집 평가업소 76개소 중 맛집 선정 기준인 85점이상의 높은 점수를 받은 64개소는 최종 선정됐다. 12개소는 창원맛집 지정이 취소됐다.

창원맛집은 2011년 창원 명품음식점 100선으로 출발하여 2016년 시민과 관광객에게 더 익숙한 맛집으로 명칭을 바꾸게 됐다.

이에 시는 올해 지정 10년을 맞아 음식에 대한 자부심과 뚝심으로 한결같은 맛을 유지해 시민들에게 맛으로 인정받고 10년간 맛집 지정을 유지한 창원맛집 18개소에 대해서 특별한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등 홍보를 강화할 계획이다.

이성림 보건위생과장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지역맛집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어 시민들의 관심과 응원이 필요하다”며 “2022년에는 신규맛집을 발굴할 예정으로 음식점 영업주분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많은 사회갈등 문제의 원인이 ‘소통의 부재’에 있었음을 인식할 때, 조금 늦더라도 서로 소통하며 한 걸음씩 함께 나아가는 사회공동의 선 추구는 ‘풀뿌리 저널리즘’의 시작이기도 합니다.
JM저널의 본 기자는 ‘열 사람의 한 걸음’의 소중함을 항상 가슴 속에 새겨 진정 언론다운 언론인이 되겠습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